DSTV : 분당한신교회, 본부 박진탁 목사 주일 설교자로 초청해 생명나눔예배 드려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20년04월06일mon
Update: 2020-04-04 22:12:51
뉴스홈 > 뉴스 > 교회
2018년07월17일 13시5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분당한신교회, 본부 박진탁 목사 주일 설교자로 초청해 생명나눔예배 드려

생명나눔예배로 장기부전 환자들에게 희망과 생명을 전합니다

7월 첫 주일, 성도 447명 장기기증 서약

지난 7월의 첫 번째 주일인 8,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분당한신교회(담임목사 이윤재)에서 생명나눔예배가 드려졌다. 분당한신교회는 각막기증으로 빛을 선물하고 떠난 이중표 목사의 추모 13주기와 입당 20주년을 맞아 본부 박진탁 목사를 초청해 온 성도와 함께 생명나눔의 소중함을 나눴다.

온 종일 예배에 생명나눔예배를 진행한 박진탁 목사는 지금도 애타게 장기이식만을 기다리고 있는 장기부전 환우들이 우리 주위에 많다라며 예수님의 사랑을 덧입은 우리들이 먼저 그들에게 희망과 생명을 전했으면 좋겠다라고 성도들에게 장기기증 희망등록을 독려했다.

또한 이윤재 담임목사는 이중표 목사님은 생전에 장기기증운동에 깊은 관심을 보이셨다생전에 사후 각막기증에 서약하시고 그 약속을 지키고 하나님 곁으로 떠나셨다. 우리 성도들도 생명을 살리는 이 귀한 일에 앞장섰으면 좋겠다라며 성도들에게 생명나눔운동에 뜻을 모아줄 것을 권면했다. 또한 분당한신교회는 지난 2013년에도 생명나눔예배를 드려 올해 2번째로 생명나눔예배를 진행했다. 이 날, 분당한신교회 390명 성도들이 장기기증 희망등록에 참여하며 특별한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생명 나눔을 위한 교회의 움직임은 멈추지 않았다. 서울시 양천구에 위치한 신월제일교회(담임목사 김명준)에서는 창립 45주년을 맞아 생명나눔예배를 진행하며 뜻깊은 주일을 보냈다. 김명준 담임목사는 나와 아내는 이미 오랜 전에 장기기증 희망등록을 했다부활 소망을 간직한 우리들이 장기기증 서약에 참여하는 것은 마지막 생명을 값지게 쓰고 천국으로 갈 수 있는 기회이다라며 성도들에게 장기기증 희망등록을 독려했다. 특히 이날, 뇌사 장기기증인 유가족인 도너패밀리 박상렬 씨도 참여해 아들을 떠나보내며 생명나눔을 실천한 간증을 나누는 등 성도들에게 장기기증의 필요성을 알렸다. 그 결과 신월제일교회 성도 57명이 장기기증 희망등록에 참여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의선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교회섹션 목록으로
[교단][포토뉴스]기하성...
[교단][포토]대신총회 경...
[교계종합]세계 평화와 희망 ...
[교계종합]세기총, 한인디아...
[교계종합]한기총, 홍재철 직...
 
{{}}
선거기간 동안 '네티즌의 의견'란은 잠시 닫습니다.
[1]
다음기사 : 온누리교회 女성도와 불륜 정재륜 목사 해임 (2018-07-18 16:49:48)
이전기사 : 후러싱제일교회 2016년부터 올해로 3년째 각막이식수술비 후원 (2018-07-17 13:44:01)
소강석 목사, 우한폐렴 아픔 시로 형상화 '꽃으로 만나 갈대로 헤어지다' 시집 출간
소강석 목사, 우...
치유 에세이 ‘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