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TV : CCM 가수 하은, 영화 울언니 주연으로, 12월 4일 개봉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2020년07월06일mon
Update: 2020-07-06 12:05:26
뉴스홈 > 뉴스 > 문화
2014년11월24일 23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CCM 가수 하은, 영화 울언니 주연으로, 12월 4일 개봉


‘울 언니’ 오광록, 황금희, 조상구 등 연기파 배우 출연

도가니에 이은 온 국민을 분노케 할 용서할 수 없는 진실이 밝혀진다. 이와 관련 영화 ‘울언니’가 오는 12월 4일 개봉을 확정했다.

울언니(성의 노리개 끝나지 않은 이야기)는 전국적으로 충격을 준 영화 도가니에 이은 사회 고발물로 약자에 대한 배려가 약한 이 사회의 적나라한 모습을 보여주는 영화다.

울 언니는 죽음에 얽힌 충격적 진실을 다룬 이야기로 박찬욱 감독의 복수 3부작 <복수는 나의 것>,<올드보이>,<친절한 금자씨>및 다양한 영화와 연극에 출연하여 충무로 0순위 캐스팅의 씬스틸러로 자리매김 한 연기파 배우 ‘오광록’이 강력계 형사 역으로 분해 진지하면서도 카리스마 있는 모습을 물씬 풍기며 여주인공 연서와 함께 사건을 파헤친다.

연서역을 맡은 하은은 MBC 어린이합창단출신으로 뽀뽀뽀 고정 출연에 이어 방송 3사에서 리포터로 활동하다 디자인 공부를 위해 미국으로 갔지만 연기를 위해 한국으로 유턴하여 종교물 연극 등에서 연기력을 쌓고, 재작년 겨울 찬송가를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하여 음반을 내면서 활동을 시작한 연기자다.

최근 KBS2 “감격시대” 백댄서로 1회 출연이 예정 되었지만 연기력을 인정받아 링링가수역으로 귀여운 악역을 한 하은(본명 양하은)이 동생 여대생 연서역을 맡았으며, ‘김복남 살인사건의 전말’에서 냉소적인 해원 역으로 대중과 평단에 이름을 각인시킨 배우 황금희가 동생 연서를 위해 아픔과 고통도 불사하는 언니 진서 역을 맡았다. 또한 시라소니역 등 어두운 실루엣을 보여주는 배우 ‘조상구’등이 출연해 관심을 끌고 있다.

영화 울 언니는 여대생 연서가 떨어져 지내던 언니 진서의 갑작스런 죽음에 의문을 품고 강력계 김형사와 함께 이를 파헤치며 죽음에 얽힌 충격적 진실을 다룬 영화다. 죽음에 얽힌 사건을 리얼하게 보여주며 일상 속 약자에 대한 잔혹한 분노 표출에 대한 행태를 고발 한 영화로서 이시대의 작은 영웅인 현대인들에게 강한 메시지를 던지며 보는 사람들의 가슴에 큰 울림을 안겨 줄 영화인 <울언니-성의 노리개 끝나지 않은 이야기>는 오는 12월 04일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dstv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문화섹션 목록으로
[문화]CTS, 새로운 20년 ...
[문화]CBS 크리스천 뮤직...
[문화]글로벌선진학교 대...
[문화]한영신대 ‘품성지...
[문화]한국(국제)기독남...
 
{{}}
선거기간 동안 '네티즌의 의견'란은 잠시 닫습니다.
[1]
다음기사 : CTS 창사 20주년 맞아 프로그램 개편 (2014-11-26 23:26:21)
이전기사 : 2014년 대한민국 성탄축제 오는 29일 서울광장 밝힌다 (2014-11-21 20:49:20)
북그루, 듀엣 북 콘서트 개최
북그루, 듀엣 북 ...
김대유 교수의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